제목: 2004. 10. 27. am 02:44
이름: metalman


등록일: 2004-10-27 02:44
조회수: 6261 / 추천수: 1396


가끔 그 남자는
제 몸속에 가시를 키워낸다.

거부한다.
거부당한다.

그 남자는 스스로
그렇게 거부감을 앓는다.

돋아난 가시를 앓는다.

-modify  -delete   -recommend     -list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no  name subject date hit
230
 metalman
 대문공사 기념축사.... 2004-01-17 5550
229
 luvMetal
 누구는 자고 누구는 허리가 휘는구나~  2 2004-01-17 5274
228
 luvMetal
 파일업로드 테스트...  1 2004-01-17 5790
227
 stal
 축.하.합.니...다.  1 2004-01-18 5047
226
 luvMetal
 복 많이 받으세요~  1 2004-01-20 5991
225
 
 새 작업실 사진~!  4 2004-02-02 5655
224
 
   [re] 새 작업실 사진~!  1685 2004-02-02 5183
223
 홍혜진
비밀글입니다 안녕하세요? 2004-02-05 10
222
 
  비밀글입니다 [re] 안녕하세요? 2004-02-06 9
221
 
 2004. 02. 23. am 05:37 2004-02-23 6149
220
 
 2004. 02. 27. pm 02:26 2004-02-27 6024
219
 
 2004. 03. 02. am 03:40  1 2004-03-02 5474
218
 
 2003. 03. 17. am 02:40 2004-03-17 5330
217
 
 비오는 날엔 경복궁 예쁜 처마밑에 2004-06-21 5181
216
 
 철과의 인연... 2004-06-21 5445
215
 
 스승과 제자 2004-06-24 5557
214
 metalman
 조남우 선배님의 브로치를 만나다 2004-08-04 6640
 metalman
 2004. 10. 27. am 02:44 2004-10-27 6261
212
 
 콘탁스 S2 2005-02-21 5978
211
 
 환경조형물? 2005-02-21 5920
-list  -next page  
1   2   3   4   5   6   7   8   9   10   11   1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