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나의 coffee 만들기
이름: * http://www.metalman.co.kr


등록일: 2006-10-12 11:34
조회수: 5756 / 추천수: 1250


1. 머그잔

2. 테이스터스 쵸이스 커피 3스픈

3. 머그잔 1/3 높이까지  끓는물을 부어 티스픈으로 저은 후,

4. 우유를 부어 머그잔을 채운다. 다시 저어준다....




나는 커피를 줄여야만 한다.

자판기에서 뽑아 마시는 종이컵의 "크림커피"도 좋아하지만,

거리에서 커피자판기를 찾기 힘들고, 위생관리도 심히 의심스럽다.

요즘 한동안 즐기던 네스카페 캔커피도 내 입맛엔 지나치게 달기만 하다.

이제 나는 자작한 커피가 채워진 큰 머그잔을 들고,

외출을 나선다.

난 커피를 줄여야만 한다.

그래도 커피를 마셔야만 한다.

커피가 필요하다.





-recommend     -list  
witch
귀찮으시더라도 원두커피를 드시는게 어떨런지요.
냉동커피는 카페인덩이리인데....
원두중에서도 에스프레소를 드시면 하루 5잔까진 큰 걱정안하셔두 될텐데...
2006-12-03
16:42:21

[delete]

내가 카페인을 얼마나 좋아하는데,,,,
물론 에소프레소는 더욱 좋지만,,,,
2006-12-03
17:15:05
박석은
카페인은 때론 알코올의 대체제니까.
원두커피는 다 좋은데 너무 싱거워.
커피는 뭐니해도 테이스터스 쵸이스, 혹은 맥심 같은 인스턴트 中 고급(?)을 블랙으로 마시는 것이 제일 좋아!
진하거든.
씁쓸한 맛이 오히려 더 달게 느껴지지.
2008-01-04
22:34:17

[delete]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recommend   -list  
no  name subject date hit
110
 김현준
 즐거운 2007년 ~~~~~~~~~~~~~~@@  1 2006-12-29 5089
109
 
 새 작업실 #061228  6 2006-12-28 6489
108
 
 기린은...  2 2006-12-26 5698
107
 
 새 작업실 #061217 2006-12-17 6541
106
 
 새 작업실 #061212 2006-12-15 6681
105
 
 12월 5일 저녁  1 2006-12-05 6424
104
 witch
 ^^ 또 놀러왔어요~  1 2006-12-03 5253
103
 
 대장간 이야기 # 03 2006-11-28 6313
102
 김현준
 후배님 2006 어느덧 달력 한장 남았습니다.  1 2006-11-24 5594
101
 
 Tempered glass / 강화유리 2006-11-19 6181
100
 최정선
 안녕하세요!!^^  1 2006-11-16 4925
99
 
 24가지 coffee 만들기  2 2006-11-16 5359
98
 
 지난 여름 이정엽의 전시 - 늦게나마,,, 2006-10-30 5784
97
 
 나의 coffee 만들기 # 02  1 2006-10-24 5776
96
 
 대장간 이야기 # 02 2006-10-23 5847
 
 나의 coffee 만들기  3 2006-10-12 5756
94
 
 대장간 이야기 # 01 2006-10-03 6459
93
 이정엽
 안녕하세요~!!!  1 2006-09-07 5376
92
 이정엽
 안녕하세요. 선배님. 이정엽입니다.  2 2006-08-22 4952
91
 
   ↑ 추천전시>> 매우 특별한 금속공예가의 더욱 특별한 감성  1 2006-08-22 5726
-list  -prev page  -next page  
 1   2   3   4   5   6   7   8   9   10   11   1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