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서랍 속의 노란 봉투
이름: * http://www.metalman.co.kr


등록일: 2011-08-22 06:10
조회수: 5015 / 추천수: 1100


청소를 하다가 캐비넷 서랍 속에 숨어 있던 노란봉투를 발견했다.

내용물을 보호하기 위해 기름 먹여지고, 쿠션처리까지 되어진 봉투의 모양으로 보아

내용물이 내게 상당히 소중한 것이었음을 짐작할 수 있었다.

꽤 두툼한 내용물들이 들어 있는 봉투를 꺼내어. 먼지를 닦아놓고 한참을 내려다 보았다.

좀 더 젊었던 날들에 써놓았던 내 나름의 시(詩)들.

내가 좋아하던 빨간줄 원고지 위에, 아끼던 몽블랑 만년필로 갈겨 써내리고,

구겨버리고, 갈껴 써내린 결과물들이 담겨져 있는 봉투였다.

시를 사사해주시던 작고하신 내 스승님의 기억이 스치고,

원고지 표면에 가득 채워져 있을

만만찮았던 내 날들의 기억들, 느낌들이

선명하게 소름처럼 돋아났다.

나는 오늘 감히 그 봉투를 열지 못한다.

그 봉투 속에서,

원고지 표면 위에서 튀어올라 내게 덮쳐질 것들이

많이 두려웠다.

오늘은

고통과 실의에 신음 가득했던

내 젊은 기억들과 느낌들에서 고개를 돌린다.








-recommend     -list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no  name subject date hit
110
 
 모짜르트에 대한 오해 2011-10-03 4556
 
 서랍 속의 노란 봉투 2011-08-22 5015
108
 
 소감 2010-10-24 5157
107
 
 박정은 금속공예展 - 일상을 말하다 2010-04-03 6447
106
 
 동덕여자대학교 창학 100주년 기념 - 미술대학교수 초대展 2010-09-15 5521
105
 
 김아리 - 그곳으로 돌아가기 展 2010-10-01 5170
104
 
 동덕여자대학교 창학 100주년 기념 - 동덕여대 & 日 가나자와대 교류展 2010-08-25 5846
103
 
 여름방학 2010-06-20 5483
102
 
 from venesuela 2011-06-07 5123
101
 
 my coffee story 2011-07-20 4662
100
 
 EMIL GILELS edition 2009-06-24 5672
99
 
비밀글입니다 젊은 금속공예가에게 던지는 2009-06-12 2
98
 
 퍼온 글)) 현악기 명기와 연주자들 2009-05-22 7758
97
 
 악마에게 선택받은 아카르도 2010-03-19 5448
96
 
 정수진 금속공예전 - 동덕여대 디지털공예과 석사청구전 2011-05-09 6191
95
 
 27세의 생각 2011-04-24 5183
94
 
 허명욱 개인전 "scale" 2011-04-15 5449
93
 
 중독된 것들 2010-01-11 5569
92
 
  2009-12-08 5735
91
 
 metalman의 " ! + impromptu " 2008-07-25 5066
-list  -prev page  -next page  
 1   2   3   4   5   6   7   8   9   10   11   1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