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고 자코메티를 만나다.



피카소 박물관을 방문했다.
이 곳에 꼭 들려야 하는 이유는 피카소의 주옥같은 작품들 말고도,
금속공예가로서의 나에게 너무나도 선명하고, 그리고 잊을 수 없는,
한 사람의 영웅이 이 박물관의 구석구석에 자신의 흔적을 숨겨두었기 때문이다.
피카소박물관 구석구석에 숨겨진 그의 보물들을 찾아나서는 것은
나에게 큰 기쁨일 것이기에 슬그머니 설레이는 마음으로 피카소 박물관을 찾았다.

내게 많은 영향을 준 금속작가라면,
단연 디에고 자코메티이다.
우리가 알고 있는 조각가 알베르토 자코메티와 친형제이기도 한,
디에고는  알베르토 자코메티의 조각작품과 연관성이 있어 보인다.
그리고 알베르토와는 또다른 심미안을 가지고 관찰하고,
관찰되어지거나, 상상되어지 구체적 형상들을 담은
금속가구와 건축물을 위한 설치물들을 평생동안 제작했다.

오늘 박물관은 2층과 3층은 폐쇄되어 아쉬움이 많았지만,
적어도 각 전시실마다 놓여진 그의 의자와 벤치에 앉아보고,
만져보고,
그리고 중앙 홀의 천장에 매달린 그의 샹드리에(?)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내가 이 도시에 머문 충분한 만족이 되었다.
덤덤하면서, 당당한, 그리고 군더더기가 없어보이면서도,
충분하고 꽉 채워진 느낌의 그의 작품들에
경외감을 보낸다.
그리고 그러한 느낌을 통해 생전 그의 인품을 연관지어 상상해보기도 하고,
그를 존경해 마지않는다.
평생 한번도 전시회를 위한 갤러리에 자신의 작품들 두지 않았던,
오로지 자신의 작품이 있어야할 곳에만 작품을 두었던...
공예가로서의 결벽증(?)에 다시 경외감을 보낸다.

겸손하게 작업실을 채우던 조용한 그의 시간들을,
항상 쉬지않고 손이 움직여지던  그 장인의 시간들을,
낡은 책상위에서 드로잉을 했을 그 시간들을,
결코 낡지 않았을 그의 예리한 시각과 상상의 시간들을 상상하며,
나는 그 의자의 반들거리는 금속질감을 하염없이 손으로 스다듬었다.

구내서점에서 나는 알베르토 자코메티와 나란히 놓여 판매되는
작은 작품집을 구입했다.
엄청난 수확이라 만족하며,,,
서울에서 그의 큼직한 제대로된 작품집을 가진 작가를 두명 알고 있다.
그 외엔 어디서도 그 작품집을 본적이 없었다.
그 작품집을 갖고싶어 얼마나 속끓였던가.
이 작은 작품집만으로 만족한다.
충분히 내 맘에 들어있으니...


  -list  
제목: 디에고 자코메티를 만나다.

정물/풍경


사진가: * http://www.metalman.co.kr

등록일: 2006-01-13 05:35
등록시간: 2006-01-13 05:35
조회수: 1416


P1090655_copy.jpg (79.5 KB)
P1090682_copy.jpg (121.7 KB)
all list   정물/풍경 (289)   인물 (51)  
나와 그리고,,,,
2011-07-29
헤어짐 (4)
2011-07-29
헤어짐 (3)
2011-07-29
헤어짐 (2)...
2011-07-29
헤어짐
2011-07-29
We....
2011-06-22
워크샵 (3)
2011-06-22
워크샵 (2)
2011-06-22
워크샵 (1)
2011-06-22
Exhibition of Mr Mazur (3)
2011-06-22
Exhibition of Mr Mazur (2)
2011-06-22
Exhibition of Mr Mazur (1)
2011-06-22
Mr. Vonka - in the city hall of Wroclaw (3)
2011-06-07
Mr. Vonka - in the city hall of Wroclaw (2)
2011-06-07
Mr. Vonka - in the city hall of Wroclaw
2011-06-06
in Wroclaw (2)
2011-06-06
in Wroclaw
2011-06-06
touring (4)
2011-06-06
touring (3)
2011-06-06
touring (2)
2011-06-06
touring (1)
2011-06-06
opening reception of blacksmithing meeting (2)
2011-06-06
opening reception of the blacksmithing meeting
2011-06-06
meeting(2)
2011-06-06
meeting (2)
2011-06-06
Mr. Vonka (3)
2011-06-06
Mr. Vonka (2)
2011-06-06
Mr. Vonka
2011-06-06
meeting - 2'st day in the Wroclaw
2011-05-31
Meeting (1) - 1'st day in Wroclaw
2011-05-31
in the train to Wroclaw of Poland (4)
2011-05-31
in the train to Wroclaw of Poland (3)
2011-05-31
in the train to Wroclaw of Poland (2)
2011-05-31
in the train to Wroclaw of Poland (1)
2011-05-31
1'st Praha (4)
2011-05-31
1'st Praha (3)
2011-05-31
1'st Praha (2)
2011-05-31
1'st Praha (1)
2011-05-31
20080210 정동진~심곡~금진~망상~추암
2008-02-14
2007 11 25 덕수궁
2007-11-26
#070926 창덕궁
2007-09-28
그림자그림
2007-09-28
그림자그림
2007-09-28
#070926 창덕궁
2007-09-28
그림자
2007-09-20
내다 봄
2007-09-16
사람
2007-09-13
사람
2007-09-10
작업실
2007-09-10
사람
2007-09-04
사람
2007-09-04
사람
2007-09-04
하늘
2007-08-30
돌아오는 길
2007-08-27
2007-08-16
선반
2007-08-15
사람
2007-08-09
베니스
2007-08-04
사람
2007-08-04
#20070804 작업실
2007-08-04
감자에 싹이 나서
2007-06-12
영화관
2007-05-30
사람
2007-05-29
책 한권
2007-05-28
계란찜
2007-05-25
여기
2007-05-25
돌아오는 길
2007-05-25
혼자 남겨진 것
2007-05-25
베니스에서
2007-05-15
베니스에서
2007-05-14
베니스에서 문
2007-05-14
베니스 앞바다에
2007-05-14
창문 -rome
2007-02-25
# 061231 마지막 날
2007-01-02
기억 # 04.08.01
2006-12-17
기억 # 04.08.01
2006-12-17
기억 # 04.08.01
2006-12-17
기억 # 04.08.01
2006-12-01
기억 # 04.08.01
2006-12-01
기억 # 05.02.03
2006-11-30
기억 # 04. 04. 30
2006-11-30
작년
2006-11-19
# 061113 비 내린 저녁
2006-11-13
첫눈 날
2006-11-13
가을냄새
2006-10-30
메두사
2006-10-26
다시 병원....
2006-08-03
하늘
2006-07-22
#060722
2006-07-22
다시 서울
2006-07-03
리얼리스틱 리시버
2006-08-29
Paris - 쇼윈도우 안에
2006-10-12
수정전(修政展) 월대에 앉아서
2006-08-27
paris - 떠나며
2006-10-12
부다페스트 기억 - 남자
2006-10-12
부다페스트 기억 - i don't know
2006-10-12
부다페스트 기억 - 미술관
2006-09-22
부다페스트 기억 - 현대미술관
2006-09-22
부다페스트 기억 - 어부의 성 2
2006-09-22
부다페스트 기억 - 어부의 성
2006-09-22
남자
2006-09-16
뭉크
2006-08-29
성원장
2006-08-29
세번째 베니치아 / 마지막 그리고 다시 베네치아를 떠난다.
2006-08-23
세번째 베네치아 - 길이라는 것은 2
2006-08-23
세번째 베네치아 - 묶음
2006-08-23
세번째 베네치아 - 길이라는 것은
2006-08-23
세번째 베네치아 / 망연한 갈매기을 위한 詩
2006-08-23
다시 paris / 길이라는 것은
2006-08-12
다시 paris / 세느강변
2006-08-12
다시 paris / 하늘사진 두개
2006-08-12
다시 paris / 훔쳐보는 남자
2006-08-12
다시 paris / 거리에 앉아있는 의자
2006-08-12
다시 paris / 거리
2006-07-27
다시 paris / 세느의 퐁네프
2006-07-27
다시 paris / 세느강변의 축제
2006-07-27
다시 paris / 하늘
2006-07-27
berlin 9
2006-07-10
berlin 8
2006-07-10
berlin 7
2006-07-10
berlin 5
2006-06-20
berlin 4
2006-06-20
berlin 3
2006-06-20
berlin2
2006-06-20
베를린 3 -
2006-06-03
베를린 2
2006-06-03
베를린 1
2006-06-03
재질감만이 자연을 담는 것은 아니다.
2006-06-03
mischa
2006-06-03
떠나기
2006-06-03
나... in seven cats.
2006-05-16
브로츠와프 센트륨 야경
2006-05-16
브로츠와프 퀴즈.
2006-05-16
일요일 외출...
2006-05-16
성당...
2006-05-09
낙서
2006-05-09
풍경
2006-05-09
봄 강변 사람들
2006-05-09
여행마무리.
2006-03-29
담장
2006-03-23
성당
2006-03-23
그 마을 풍경
2006-03-23
카페 F
2006-03-23
햇살
2006-03-23
작은 성안에...
2006-03-23
짧은 여행...
2006-03-23
눈이 내린다.
2006-03-11
취하고 싶었던 날.
2006-03-09
브로츠와프 풍경 6
2006-03-04
브로츠와프 풍경 4
2006-03-04
PKP Bahnhof 플랫폼 PM 20:35
2006-03-04
LATARNIA MORSKA SWINOUJSCE 에서
2006-03-04
LATARNIA MORSKA SWINOUJSCE
2006-03-04
빨간등대
2006-02-21
빨간등대를 향하여
2006-02-21
쉬비나 잠깨다
2006-02-21
쉬비나 석양
2006-02-21
발틱의 부유물들
2006-02-21
스비노췌 하얀등대를 향하여
2006-02-21
국경의 끝
2006-02-21
섬 슈비노췌에서 겨울 발틱을 만나다
2006-02-21
해빙 슈비나강
2006-02-21
일요일 산책을 하다 - 2
2006-02-13
일요일 산책을 하다
2006-02-13
밤길을 걷다.
2006-02-10
밤길을 바라보다.
2006-02-10
브로츠와프 풍경 3
2006-01-31
브로츠와프 풍경 2
2006-01-31
브로츠와프 풍경 1
2006-01-31
나는 이 곳에서 상상한다.
2006-01-30
아그네슈카
2006-01-30
별장
2006-01-30
얼음그림
2006-01-30
Mr Ryszard Mazur
2006-01-30
흔적
2006-01-20
[re] 나의 흔적
2006-01-30
[re] 흔적
2006-01-20
하이너의 작업실과 집
2006-01-20
Heinet Zimmermann
2006-01-20
first time in stuttgart
2006-01-19
from Paris. to Stuttgart
2006-01-19
무엇을 생각하는가.
2006-01-14
빠리는 안개에 잠겨...
2006-01-14
알베르토 자코메티를 만나다.
2006-01-14
[re] 알베르토 자코메티를 만나다.
2006-01-14
nocturn in paris
2006-01-13
연주자
2006-01-13
디에고 자코메티를 만나다.
2006-01-13
[re] 디에고 자코메티를 만나다.
2006-01-13
그들 모두
2006-01-11
어떤 작품
2006-01-11
졸음
2006-01-11
하얀남자
2006-01-11
에펠탑
2006-01-08
[re] 에펠탑
2006-01-08
로트랙에 대한 생각
2006-01-08
고호는 외롭지 않다.
2006-01-08
[re] 고호는
2006-01-08
죽어있지만, 살아있는 돌
2006-01-08
#060107 몽마르뜨 묘원
2006-01-08
[re] #060107 몽마르뜨 묘원에서 만난 사람들...
2006-01-08
부다페스트에서 만난 나의 영웅들
2006-01-04
부다페스트에서 만난 금속공예가
2006-01-04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주변풍경
2006-01-04
부다페스트 영웅광장
2006-01-04
부다 페스트로...
2006-01-02
CITTA ALTA 골목을
2006-01-02
CITTA ALTA 성벽에서 내려다 봄
2006-01-02
파르마의 카페에서
2006-01-02
Mr. Milano Park
2006-01-02
#051229 치타 알타
2005-12-30
PARMA에서
2005-12-30
베네치아 부라노 풍경 3
2005-12-28
베네치아 부라노 풍경 2
2005-12-28
베네치아 부라노 풍경
2005-12-28
051222 # 18:10 베네치아에 도착
2005-12-23
보르게제 미술관
2005-12-17
떼르미니역...
2005-12-17
포로로마노
2005-12-17
로마에서 1
2005-12-17
홍철의...
2005-11-27
대한민국 재즈 1세대의 공연....
2005-11-21
금누리 교수님...
2005-11-21
창가 ...#051120
2005-11-21
카페라떼를 마시다. #051120
2005-11-21
# 051111 강이건이의 산행
2005-11-14
# 051111 강이건이의 산행 1
2005-11-13
# 051111 강이건이의 산행 2
2005-11-13
#051111 강이건이
2005-11-13
아주 가끔이라도
2005-10-31
나는....
2005-10-31
낯선 그들도
2005-10-31
사막에 버려진 휴식
2005-10-31
강이와 건이
2005-10-04
강이와 건이
2005-10-04
그 섬에는 3
2005-10-03
그 섬에는 1
2005-10-03
그 섬에는 2
2005-10-03
섬으로 가는 길
2005-10-03
하늘보기 3
2005-09-28
호기심
2005-09-22
그 곳에는
2005-09-22
2005-09-22
거기엔 아무도 없었다.
2005-09-22
050917# 가회동
2005-09-21
작년 오월의 사진.
2005-09-15
제목없는 풍경.
2005-09-15
아주 무거운 성(城)
2005-09-12
항상 그 곳에 있던 나무
2005-09-12
나를 닮은 풍경
2005-09-08
솟대
2005-09-08
하늘보기 2
2005-09-08
하늘보기 1
2005-09-08
가을냄새
2005-09-05
가을이다.
2005-09-05
050827# 낙산마을2
2005-08-29
050825# 낙산하늘 2
2005-08-29
050827# 낙산마을
2005-08-29
세상의 가장 밑바닥으로 통하는 입구 II
2005-08-25
세상의 가장 밑바닥으로 통하는 입구
2005-08-25
차안에서
2005-08-22
금속공예가의 금속공예가스런 사진
2005-08-22
최강의 자유형
2005-08-22
050819 최건이
2005-08-21
가을하늘 발견...
2005-08-21
버스에서 본 풍경
2005-08-19
인연
2005-08-19
선(線)
2005-08-17
비맞이
2005-08-17
버려진 것들
2005-08-01
골목풍경 #0506 (II)
2005-08-01
골목풍경 #0506
2005-08-01
표정
2005-08-01
기다림을 보다
2005-08-01
일요일 건이의 외출
2005-08-01
자칭 절대 무사
2005-06-25
정연식 선생님.
2005-06-25
하드 먹기...
2005-06-25
[re] 하드 먹기...
2005-06-25
원주 하늘...
2005-06-25
파란 쪽배
2005-06-25
파주 임진각
2005-06-06
마을풍경
2005-06-06
한강야경
2005-06-06
한강야경
2005-06-06
성산대교
2005-06-06
망상... (2)
2005-04-06
망상... (1)
2005-04-06
골목#050425
2005-04-06
골목#0504
2005-04-06
마을
2005-04-05
마주친 어떤 정물
2005-03-01
생태 # 16 : 대학로
2005-02-23
생태 # 15 : 감자탕과 오토바이
2005-02-23
제 명함 드릴까요?
2005-02-23
생태 # 14 : 저수지
2005-02-23
생태 # 14 : 저수지
2005-02-23
생태 # 13 : 저수지
2005-02-23
생태 # 12 : 인사동
2005-02-23
생태 # 11 : 개발
2005-02-23
생태 # 10 : 발견
2005-02-23
생태 # 09 : 발견
2005-02-23
생태 # 08 : 현장
2005-02-23
생태 # 07 : 질긴...
2005-02-23
2003년 여름기억
2005-02-23
2003년 여름기억
2005-02-23
2003년 여름기억
2005-02-23
2003년 여름 기억
2005-02-23
생태 # 06 : 마흔
2005-02-23
생태 # 05 : 발견
2005-02-23
생태 # 04 : 현장
2005-02-23
생태 # 03 : 고정
2005-02-23
생태 # 02 : 막다른 길
2005-02-23
생태 # 01 : 막다른 길
2005-02-23
골목 # 01
2005-02-23
솔샘길
2005-02-23
서대문형무소 4
2005-02-23
서대문형무소 3
2005-02-23
서대문형무소 2
2005-02-23
서대문형무소 1
2005-02-23
정동진
2005-02-22
生態 # 07
2005-02-21
강이건이 # 01
2005-02-21
최건 # 01
2005-02-21
서대문 형무소 # 01
2005-02-21
生態 # 06
2005-02-21
生態 # 05
2005-02-21
生態 # 04
2005-02-21
便 # 01
2005-02-21
2004. 12. 01 am 04:30
2004-12-07
2004. 08. 28. am 3: 30
2004-08-28
휴(休) # 01
2004-02-06
5월의 종반에서
2004-05-18
사진 # ON THE TABLE
2004-03-17
사진 : 점령 # 01
2004-03-07
사진 # 몽 01
2004-03-07
사진 # 골목 01
2004-03-02
한계령에서
2004-05-07
사진 # 골목 01 + 시 # 누군가 나를 떠날 때가 되면.....
2004-05-21
그리고 다른 문
2005-02-21
1 
-list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